기사 (전체 91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중국정책법령] 中 종이값 인상에 택배,인쇄, 포장 등 줄줄이 인상
中 종이값 인상에 택배,인쇄, 포장 등 줄줄이 인상중국 최대 쇼핑데이 ‘솽스이(双十一: 11월11일 중국 인터넷 쇼핑몰 할인행사의 날)’를 앞두고 치솟는 종이 값에 택배 업체는 물론 포장재 업체도 울상을 짓고 있다고 하문일보가 전했습니다.
한중뉴스24   2017-10-23
[중국정책법령] 中 미국 국채 7개월 연속 증가, 1년새 ‘최고’
中 미국 국채 7개월 연속 증가, 1년새 ‘최고’중국이 보유한 미국 국채가 지난 7개월 연속 늘면서 1년 새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미국 재무부는 지난 8월 중국 보유한 미국 국채 규모는 전월보다 345억 달러(40조원) 늘어난 1조 2005억 달러(
한중뉴스24   2017-10-20
[중국정책법령] 상하이 공항, 당대회 기간 보안검색 강화
상하이 공항, 당대회 기간 보안검색 강화19차 중국 공산당 전국대표대회(당대회)가 18일 개막되자 상하이 푸동, 홍차오 두 공항의 안전 보안 검색이 크게 강화됐습니다. 간간신문망은 상하이공항그룹이 당대회 기간인 18~25일 공항 안전검사를 강화하라는
한중뉴스24   2017-10-20
[중국정책법령] 상하이, '식품업 종사자 등급제' 시행...안전관리 강화
상하이, '식품업 종사자 등급제' 시행...안전관리 강화상하이 식품 종사자에 대한 관리가 강화방안이 빠르면 연말부터 시행될 예정입니다. 최근 상하이 식약관리감독국은 을 발표하고 식품업 종사자를 등급별로 구분해 그에 상응하는 종사자격증을 발급할 계획이라
한중뉴스24   2017-10-20
[중국정책법령] 상하이 지하철 탑승, 이제 QR코드 스캔으로
상하이 지하철 탑승, 이제 QR코드 스캔으로최근 교통카드 기능을 지원하는 스마트폰 기종이 다양해졌다는 소식에 이어 지하철 전용 앱이 도입을 될 예정이라고 간간신문망이 보도했습니다. 상하이 지하철은 이르면 이달 말 스마트폰 QR코드 인식으로 지하철 탑승
한중뉴스24   2017-10-20
[중국정책법령] 중국 화이트칼라 전국 평균 월급 130만원
중국 화이트칼라 전국 평균 월급 130만원올해 추계 중국 전역 37개 주요 도시의 화이트칼라의 평균 급여는 7599위안(약 130만원)으로 지난 춘계 기간보다 3%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중 베이징의 평균 월급은 9900위안( 170만원)으로
한중뉴스24   2017-10-20
[중국정책법령] 中 '공유차량' 보증금 반환요구에 묵묵부답
中 '공유차량' 보증금 반환요구에 묵묵부답중국 ‘공유 경제’의 붐을 타고 탄생한 ‘공유 자동차’ 가 최근 ‘보증금 반환’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산시(陕西)방송은 시안(西安)에 살고 있는 마(马) 씨의 사연
한중뉴스24   2017-10-19
[중국정책법령] 중국, 스마트 카 ‘1조 위안’ 시장… 자율주행 차량 주목
중국, 스마트 카 ‘1조 위안’ 시장… 자율주행 차량 주목인터넷 기술을 활용한 ‘커넥티드 카(스마트 카)’의 중국 시장 규모가 1조 위안(약 172조 원)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지난 12일 우한에서 진행된 국제 신에너지 스마
한중뉴스24   2017-10-19
[중국정책법령] ZTE, 폴더블 스마트폰 ‘액손M’ 공개
ZTE, 폴더블 스마트폰 ‘액손M’ 공개중국 스마트폰 업체 ZTE(中兴)이 접히는 스마트폰 ‘Axon M’을 뉴욕에서 첫 공개했습니다. 5.2인치 크기의 LCD 패널 두 장을 접는 형태로 화면을 펼치면 태블릿 PC 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한중뉴스24   2017-10-19
[중국정책법령] 中 전자상거래 美 ‘훌쩍’…모바일 결제수 美 50배
中 전자상거래 美 ‘훌쩍’…모바일 결제수 美 50배중국이 ‘전자상거래의 탄생지’ 미국을 초월하고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의 미래로 각광받고 있다고 참고소식망이 보도했습니다. 최근 몇 년간 중국이 전자상거래 시장 규모에서 미국을 크게 앞질렀습
한중뉴스24   2017-10-19
[중국정책법령] 中 2분기 모바일 결제 4650조원...전년대비 95.4%↑
中 2분기 모바일 결제 4650조원...전년대비 95.4%↑중국 모바일 결제 시장의 몸짓이 갈수록 커지고 있습니다. 최근 중국 시장조사기관 아이리서치(iResearch)가 발표한 '2017년 2분기 모바일 결제시장 보고’에 따르면 올해 2분기
한중뉴스24   2017-10-18
[중국정책법령] 중국, 앞으로 10년 '돈 되는' 산업은?
중국, 앞으로 10년 '돈 되는' 산업은?증기 기관, 발전기, 컴퓨터 발명부터 인터넷의 폭넓은 응용까지 '새로운 과학 기술'은 생산력과 생산 관계의 조정을 주도하고 있고 새로운 산업을 끊임없이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오늘날 인터넷과 모바일 인터넷 산업
한중뉴스24   2017-10-18
[중국정책법령] 삼성 텐진SDI, 中 기업 2곳 지분 양도 의사 밝혀
삼성 텐진SDI, 中 기업 2곳 지분 양도 의사 밝혀중국 국유기업 두 곳이 삼성 SDI 텐진 배터리 공장 보유 지분 중 총 30%에 대한 양도 의사를 밝혔습니다. 텐진재산권거래센터는 삼성 텐진 배터리유한공사의 지분 각 30%, 20%를 보유하고 있는
한중뉴스24   2017-10-18
[중국정책법령] 2분기 모바일 결제 규모 4650조 원에 달해 작년보다 95.4% 급증
2분기 모바일 결제 규모 4650조 원에 달해 작년보다 95.4% 급증중국 모바일 결제 시장의 몸짓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최근 중국 시장조사기관 아이리서치(iResearch, 艾瑞咨询)가 발표한 '2017년 2분기 모바일 결제시장 보고(2
한중뉴스24   2017-10-17
[중국정책법령] 삼성 텐진SDI, 中 기업 2곳 지분 양도 의사 밝혀
삼성 텐진SDI, 中 기업 2곳 지분 양도 의사 밝혀중국 국유기업 두 곳이 보유하고 있는 삼성 SDI 텐진 배터리 공장의 지분 중 총 30%에 대한 양도 의사를 밝혔다.텐진재산권거래센터(天津产权交易中心)는 삼성 텐진 배터리유한
한중뉴스24   2017-10-17
[중국정책법령] 국경절 연휴, 최고 인기 중국 내 여행지는?
국경절 연휴, 최고 인기 중국 내 여행지는?빅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전국 최고 인기 여행지 TOP10 도시는 베이징, 청두, 상하이, 충칭, 광저우, 쑤저우, 선전, 항저우, 시안, 톈진 순으로 집계됐습니다. 전국에서 가장 혼잡할 것으로 예상되는 여행
한중뉴스24   2017-10-17
[중국정책법령] 중국본토•홍콩 '男女' 결혼 비중 40% 넘어
중국본토•홍콩 '男女' 결혼 비중 40% 넘어최근 홍콩에 새로운 결혼 트렌드가 빠르게 확산되고 있습니다. 홍콩의 한 연구기관이 발표한 에 따르면 지난 20년 동안 홍콩과 중국인의 결혼 비중이 홍콩 전체 결혼 비중의 40% 이상을 차지하면서 새
한중뉴스24   2017-10-17
[중국정책법령] 상하이 '핸드폰 교통카드' 보급 확대
상하이 '핸드폰 교통카드' 보급 확대현재 상하이 지역의 핸드폰 교통카드 사용자 수는 이미 수십만명에 달합니다. 최근 상하이공공교통카드사가 화웨이, 샤오미, 삼성 등을 포함한 총 213개 핸드폰 모델에 교통카드 기능 지원을 확대한다고 펑파이뉴스가 보도했
한중뉴스24   2017-10-17
[중국정책법령] 中 노인대학생 700만명 돌파... 교육기관 수요↑
中 노인대학생 700만명 돌파... 교육기관 수요↑'배움에는 나이가 없다'라는 말을 증명하듯이 중국에서는 늦은 나이에 공부를 시작하는 노인들이 갈수록 늘고 있다. 중국노인대학협회에 따르면 현재 중국 내 노인대학 수는 6만 개에 이른다 최근 중
한중뉴스24   2017-10-17
[중국정책법령] 中, 하반기 경제성장율 7% 달성 기대
中, 하반기 경제성장율 7% 달성 기대최근 세계은행과 중국사회과학원이 올해 중국 경제성장률 전망을 각각 6.8%, 6.7%로 상향 조정한데 이어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의 저우사오촨 총재은 올해 하반기 중국 경제는 7% 성장도 가능하다고 전망했다고 재
한중뉴스24   2017-10-1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덕풍동 762번지 하남지식산업센터 505호  |  대표전화 : 031)790-1580  |  팩스 : 02)563-7733
등록번호 : 경기 아 50864  |  발행·편집인 : 이경익
Copyright © 2017 한중뉴스24.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