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계
상하이-홍콩 고속철로 通한다
한중뉴스24  |  webmaster@cknews24.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1  15:50:5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상하이에서 홍콩까지 고속철로 7시 45분만에 갈 수 있게 됐다. 광저우-선전-홍콩을 잇는 ‘광선강(广深港)’ 고속철이 9월 23일 정식 개통을 앞두고 있다고 6일 신화망(新华网)이 보도했다. ‘광선강’ 고속철은 홍콩 시지우롱역(西九龙站)에서 출발해 상하이, 베이징을 포함 중국 내륙 44개 도시와 연결된다. 상하이-홍콩은 고속철로 8시간 17분, 베이징은 8시간 56분이 소요된다. 10일부터 티켓 예매가 시작되며 상하이홍차오역 출발 2등석 좌석이 1008위안이다. ‘광선강’ 고속철은 ‘이디량젠(一地两检)’이라는 독특한 제도가 도입된다. 비록 같은 중국이지만 내륙지방에서 홍콩으로 가려면 비자 또는 통행증이 있어야 되는 까닭에 이 같은 제도가 도입된 것이다. ‘이디량젠'은 홍콩 시지우롱역 내에 중국본토세관검사구역을 설치하고 중국본토의 공무원들이 그곳에서 사무를 보게 된다. 승객들이 시지우롱역에서 고속철을 타려면 홍콩 공무원과 내륙공무원 등으로부터 두 차례 검사를 받게 된다. 그 다음 시지우롱역에서 한번에 통관, 출입국, 검사검역 수속을 마친다. 중국내륙지방에 도착했을 때는 아무런 수속도 필요없게 된다. ‘광선강’ 고속철 개통으로 홍콩에서 출발해 고속철을 타고 중국 내륙 44개 도시로 갈 수 있다. 이 중 6개역(福田站, 深圳北站, 虎门站, 广州南站, 新增光明城站, 庆盛站)은 거리가 가까운 역들로 선전의 푸톈역까지는 14분이면 도착할 수 있다. 장거리 역은 모두 38개로, 홍콩 시지우롱에서 출발해 산터우(汕头), 샤먼(厦门), 푸저우(福州), 난창(南昌), 항저우(杭州), 창사(长沙), 우한(武汉), 정저우(郑州), 스자좡(石家庄), 구이양(贵阳), 구이린(桂林), 쿤밍(昆明), 상하이(上海), 베이징(北京) 등 도시에 이를 수 있다. 홍콩달러, 위안화 모두 사용이 가능하며 신용카드, 즈푸바오, 위챗페이 등을 통해 결제할 수 있다.
한중뉴스24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덕풍동 762번지 하남지식산업센터 505호  |  대표전화 : 031)790-1580  |  팩스 : 02)563-7733
등록번호 : 경기 아 50864  |  발행·편집인 : 이경익
Copyright © 2018 한중뉴스24.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