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T·과학
中 세계 최초 AI 아나운서 출현
한중뉴스24  |  webmaster@cknews24.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12  11:25: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7일 제5회 세계 인터넷대회가 저장성 우전에서 개막했다. 이날 소후(搜狐)와 신화사(新华社)가 공동 개발한 AI 합성 아나운서가 출현해 큰 이목을 끌었다.

 

SOHU과기(搜狐科技)에 따르면 세계 최초의 AI 합성 아나운서가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동시에 소후 인공지능의 핵심 기술인 ‘소후분신(搜狐分身)’ 기술까지 공개되면서 대회 개막일 최대의 관심사로 급부상했다.

 

소후분신 기술은 로봇이 더 이상 차가운 ‘고철 덩어리’가 아닌 더욱 자연스러운 이미지로 사용자 눈앞에 나타날 수 있게했다. 이 기술은 사람의 얼굴 특징을 잡아내고 입모양만으로 말을 알아듣는 순독인식 기능, 감정변화 등 다양한 기술을 언어, 도형 등의 정보와 결합해 모델을 만드는 훈련을 거쳐 진짜 사람 같은 AI분신을 만들어 낸다.

 

이 기술은 로봇에서 사람처럼 말을 하고 입술을 움직이고 표정을 짓게 훈련시킨다. 이번에 공개된 AI 아나운서의 경우 사용자가 문장을 입력하면 AI 아나운서가 사람처럼 목소리를 내고 정보를 전달한다. 매우 적은 정보 데이터만으로도 진짜 같은 분신모델이 만들어지기 때문에 제작 비용은 매우 낮은 것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앞으로 이 기술은 의료, 오락, 건강, 교육, 법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차별화된 컨텐츠를 제공하는 역할을 할 전망이다.

 


한편 이 같은 첨단 기술 개발에 중국 누리꾼들은 “무섭다”라는 반응이 대부분이었고 “아나운서 직업이 사라지는 것 아니냐”, “앞으로 모든 분야가 점차 로봇에게 점령당할 것”이라며 다가올 미래에 대한 불안감을 나타냈다.

한중뉴스24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덕풍동 762번지 하남지식산업센터 505호  |  대표전화 : 031)790-1580  |  팩스 : 02)563-7733
등록번호 : 경기 아 50864  |  발행·편집인 : 이경익
Copyright © 2018 한중뉴스24.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