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T·과학
삼성전자, 中 마지막 공장까지 대규모 감원 예정
한중뉴스24  |  webmaster@cknews24.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0  09:33: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1. 삼성전자, 中 마지막 공장까지 대규모 감원 예정

  삼성전자의 마지막 중국 공장인 후이저우(惠州) 공장에서도 감산과 함께 대규모 감원설이 나왔습니다. 5일 신랑재경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중국 시장 경쟁 심화로 중국 광동성 후이저우시 공장의 스마트폰 생산량을 조정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비 강제적 인원 감축으로 자발적인 퇴사를 하는 직원에게는 그에 따른 보상금을 지급하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구체적인 보상 방안이나 액수는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후이저우 공장은 지난 1992년 12월, 1억 9070만 달러가 투입돼 설립됐습니다. 주 생산품은 스마트폰, 태블렛PC, 스피커, 블루투스 이어폰 등으로 지난 2017년에는 6257만 대의 스마트폰을 생산해 삼성전자 전체 생산량의 17%를 차지했습니다. 현지 브랜드에 밀려 중국 시장에서 고전을 하고 있는 삼성전자가 지난해 말 톈진 공장 문을 닫는 등 중국 생산라인을 축소하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습니다.
 
    2. 중국우정, 페덱스 보란듯 화웨이와 전면 파트너십 체결
 
  미국 운송업체 페덱스(Fedex)가 중국 화웨이 화물의 목적지를 미국으로 오배송한 일로 중국 당국이 조사에 나선 가운데 중국우정이 화웨이와 전면적 전략 파트너십을 체결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5일 증권시보에 따르면, 중국우정은 5일 오후 공식 웨이보에 이 같이 밝히며 화웨이 중국과 함께 미래를 만들어가자는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이에 따라 중국우정과 화웨이는 스마트물류, 스마트지구, 클라우드 컴퓨팅, 빅데이터, SDN 고속 네트워크, 스마트서비스망 전환, 녹색 에너지 절약 데이터 중심 등에서 협력을 강화할 방침입니다. 이는 앞서 화웨이 화물 두 건을 미국 테네시주 페덱스 본사로 잘못 보낸 페덱스를 의식한 조치로 풀이됩니다. 현지 언론들은 페덱스의 이번 실수를 질책하는 보도와 함께 다수 외국계 기업이 화웨이와 거래를 중단하는 상황에서 믿을 수 있는 국내 기업들끼리 더욱 뭉쳐야 한다는 보도를 쏟아내고 있습니다. 
 
    3. 中 고액자산가 197만명... 1인당 투자자금 52억원 보유
 
  5일 초상은행과 베인캐피탈이 공동으로 발표한 '2019 중국 개인재부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의 고액자산가가 197만 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21세기경제보도가 전했습니다. 고액자산가란 투자 가능한 자산 1000만 위안(17억원) 이상을 보유한 사람을 뜻합니다. 지난해 고액자산가 중 투자 가능한 자산 1억 위안(170억원)이상을 보유한 초고액자산가 17만 명, 5000만 위안(85억원) 이상을 보유한 자산가가 32만 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들 자산의 총합은 61조 위안(1383조 4200억원), 1인 평균 3080만 위안(52억 4000만원)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올해 고액자산가 규모와 재산은 지난해보다 11% 증가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4. 中 수능 '가오카오' 6월 7일 시작, 1031만명 입시
 
  2019년 대학 입시가 오는 7일부터 9일까지 치러집니다. 올해 대학 입시에는 1031만명이 참가할 예정입니다. 올해는 특히 '가장 많은 변화가 일어난 가장 엄격한 입시가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이번부터 특기생 가산점, 올림픽 수학 가산점 등이 취소되고 '가오카오이민(高考移民, 대학 입시를 위한 이주)'에 대한 감독과 규제가 강화됐습니다. 평균 성적이 낮은 지역을 찾아 시험을 치르고 해당 지역에서 성적 상위권에 올라 좋은 대학에 입학하려는 편법을 막기 위해섭니다. 이밖에도 올해는 어문 독해 난이도를 상향하는 등의 변화가 생깁니다. 한편, 상하이에는 101개의 시험장이 설치됩니다.
 
    5. 기차 안에서도 와이마이? 간편한 음식 배달
 
  외식 배달이 발달한 요즘 중국에서는 기차에서도 먹고 싶은 음식을 배달시켜 먹을 수 있습니다. 기차편 넘버가 G나 D로 시작되는 고속철을 타는 승객들은 철도국 공식 사이트인 12306 사이트(www.12306.cn) 또는 모바일 어플 '12306'를 통해 먹고 싶은 음식을 자신이 타고 있는 열차까지 배달시킬 수 있습니다. 음식을 주문하는 방식은 '어러머'나 '메이퇀' 등에서 외식 배달을 시키는 것과 비슷합니다. 음식을 선택한 후 자신이 타는 열차편, 좌석번호, 휴대폰 번호 등 정보 입력 후 결제를 하면 됩니다. 기차역 인근 음식점에서 음식을 배달하는 경우 배송료 8위안이 추가되며 주문한 배달 음식은 열차 승무원이 좌석까지 가져다 줍니다. 
 
    6. ‘새' 기저귀 만든 中 95后 월수입 500만원
 
  중국 한 젊은이가 새 기저귀를 만들어 사업에 성공한 사연이 화제입니다. 4일 중국경제망은 장쑤(江苏)성에 사는 95허우(95后, 1995~2000년 사이 출생자) 정(郑) 씨가 새 기저귀를 만들어 해외까지 판매하게 된 사연을 소개했습니다. 정 씨는 지난 2014년 타오바오에 작은 쇼핑몰을 오픈해 새장 장식물 등 새와 관련된 물건들을 판매하기 시작했습니다. 이어 보다 독특한 판매 아이템을 찾고자 한 그녀는 평소 새를 산책 시킬 때 대소변 문제로 곤란했던 기억을 떠올려 새 기저귀를 만들어 판매할 생각을 떠올렸습니다. 처음 기저귀를 만들 때 주변 사람들에게 핀잔을 듣기도 했지만 정 씨는 포기하지 않고 결국 디자인과 착용감 모두 훌륭한 새 기저귀를 만들어냈습니다. 현재 이 기저귀는 중국을 비롯한 미국, 캐나다, 아랍에미리트 등 지역에 월 1000개 이상 판매되고 있으며 매출은 월 3만 위안(510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중뉴스24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덕풍동 762번지 하남지식산업센터 505호  |  대표전화 : 031)790-1580  |  팩스 : 02)563-7733
등록번호 : 경기 아 50864  |  발행·편집인 : 이경익
Copyright © 2019 한중뉴스24. All rights reserved.